파란색 테마로 변경 녹색 테마로 변경 회색색 테마로 변경

(바이러스성출혈열)마버그열

(바이러스성출혈열)마버그열 감염병을 안내 해드립니다.

  • 지침 신고서식 역학조사서 통계

2. 마버그열

개요

필로바이러스과 (Filoviridae family)에 속하는 마버그 바이러스(Marburg virus) 감염에 의한 급성 발열성 출혈성 질환입니다. 인간, 원숭이, 고릴라, 침팬지 같은 유인원이 감염되는 치명률이 높은 중증 감염병입니다. 1967년 독일 마버그 실험실과 유고슬라비아 (현재 세르비아) 베오그라드 실험실에서 처음 발생하였으며, 바이러스의 자연 숙주는 현재 과일박쥐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치명률은 약 23-90%로 알려져 있습니다.


원인병원체

Marburg virus(Family Filoviridae)


임상양상

고열, 전신 쇠약감, 근육통, 두통, 인후통 등 비전형적인 증상 이후에 오심, 구토, 설사, 발진, 체내외 출혈


잠복기

5~10


진단용 검체

혈액 등


진단, 분석방법

유전자 검출, 항원 검출, 바이러스 분리, 특이 lgM 항체 검출, 항체가 상승


격리 및 전파관리

사람간 직접적 접촉감염 주의


초기치료

수액 공급 등 대증요법으로 치료


예방적 투여

없음(백신 개발 중)


진단 신고 기준

▣ 신고범위 : 환자, 의사환자

▣ 신고를 위한 진단기준

환자 : 마버그열에 부합되는 임상증상을 나타내면서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에 따라 감염병병원체 감염이 확인된 사람

의사환자 : 임상증상 및 역학적 연관성*을 감안하여 마버그열이 의심되나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에 부합하는 검사결과가 없는 사람

* 역학적 연관성 : 증상 시작 전 10일 이내에 마버그바이러스에 노출이 있었던 경우

▣ 임상증상

고열, 오한, 두통, 근육통

○ 5일이 지나면 몸통에 반점구진성 발진이 발생하며 오심, 구토, 흉통, 인후통, 복통, 설사 등이 발생 

증상이 심해지면서 황달, 췌장염, 체중감소, 섬망, 쇼크, 간부전, 대량출혈, 다장기 부전발생

▣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

검체(혈액, 체액)에서 특이 유전자 검출

▣ 신고시기 : 지체없이 신고

▣ 신고방법 : 감염병 발생 신고서를 작성하여 관할 보건소로 팩스 또는 웹(http://is.cdc.go.kr)의 방법으로 신고

 * 사망(검안) 신고는 감염병환자등 사망(검안) 신고서, 병원체검사결과 신고는 병원체 검사결과 신고서를 작성하여 추가 신고

▣ 질병관리본부 담당부서 : 위기대응총괄과, 고위험병원체분석과(진단)


FAQ

Q1. 마버그열은 사람에게 어떻게 전파됩니까?

감염 환자의 혈액 또는 체액(타액, 소변, 구토물, 대변 등) 등이 피부상처 또는 점막을 통해 직접 접촉으로 감염되거나 환자의 성 접촉으로 정액을 통해서도 감염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환자의 혈액이나 체액으로 오염된 옷, 침구류, 감염된 바늘 등이 사람의 점막, 피부 상처 등에 직접 접촉을 통해 감염될 수도 있습니다. 또한, 감염된 원숭이, 고릴라, 침팬지, 과일박쥐 등 동물과의 직접 접촉을 통해 감염될 수도 있습니다.

Q2. 마버그열의 잠복기는 어느 정도입니까?

감염 후 5~10일이 지나 증상이 나타납니다.

Q3. 마버그열의 주요 증상은 무엇입니까?

고열, 전신 쇠약감, 근육통, 두통, 인후통 등 비전형적인 증상 이후에 오심, 구토, 설사, 발진이 동반되고 때로 체내외 출혈 경향이 있을 수 있습니다.

Q4. 마버그열의 예방 및 치료는 어떻게 합니까?

현재 예방할 수 있는 백신은 없습니다. 그리고 현재 항바이러스제/치료제는 개발 중으로 수액 공급 등 대증요법으로 치료합니다.

Q5. 마버그열의 감염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하나요?

현재 유행지역인 아프리카를 방문할 경우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주의하여야 하며, 환자 발생 시 환자의 체액과 가검물 접촉에 주의하여야 합니다. 


최종 업데이트 일시 : 2019-0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