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용자별 맞춤메뉴

자주찾는 메뉴

추가하기
닫기

긴급상황

contents area

detail content area

인플루엔자(Influenza)

개요

  • 인플루엔자는 매년 겨울철에 유행하여 건강인에서 업무상의 차질을 일으키고 노인, 만성질환자, 영유아, 임신부 등 고위험군에서 이환률 및 사망률의 증가를 초래해 막대한 사회경제적 손실을 유발하는 질환임

원인

  • 원인병원체: 인플루엔자 바이러스(Influenza virus A, B, C)
  • 감염경로: 비말매개감염으로 전파됨

증상

  • 잠복기 : 1~4일(평균 2일)
  • 증상 시작 1일 전부터 발병 후 5일까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분비되는 호흡기 비말을 통해서 사람에서 사람으로 전파
  • 임상 증상 : 38℃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 두통, 근육통, 피로감 등의 전신증상과 기침, 인후통, 객담 등의 호흡기 증상을 보임

진단

  • 임상 및 역학적 진단
  •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
    • 검체 등에서 바이러스 분리
    • 검체 등에서 바이러스 특이 유전자 검출
    • 회복기 혈청의 특이 항체가가 급성기에 비하여 4배 이상 증가 또는 인플루엔자 특이항체 확인

치료

  • 대증치료
  • 인플루엔자 특이 항바이러스제 투여: 고위험군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음

예방

  • 인플루엔자 백신
    • 70~90%의 예방효과
    • 노인: 독감 예방, 폐렴에 의한 입원 방지, 사망 예방
    • 인플루엔자 우선 접종 대상자
      • 「예방접종의 실시기준 및 방법(질병관리본부 고시 제2019-1호)」
      • 1)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감염 시 합병증 발생이 높은 대상자(고위험군)
      • 65세 이상 노인
      • 생후 6개월~59개월 소아
      • 임신부
      • 만성폐질환자, 만성심장질환자(단순 고혈압 제외)
      • 만성질환으로 사회복지시설 등 집단 시설에서 치료, 요양, 수용 중인 사람
      • 만성 간 질환자, 만성 신 질환자, 신경-근육 질환, 혈액-종양 질환, 당뇨환자, 면역저하자(면역억제제 복용자), 60개월~18세의 아스피린 복용자
      • 50~64세 인구
      • * 50~64세 성인은 인플루엔자 합병증 발생의 고위험 만성질환을 갖고 있는 경우가 많으나 예방접종률이 낮아 포함된 대상으로 65세 이상 노인과 구분
      • 2) 고위험군에게 인플루엔자를 전파시킬 위험이 있는 대상자
      • 의료기관 종사자
      • 6개월 미만의 영아를 돌보는 자
      • 만성질환자, 임신부, 65세 이상 노인 등과 함께 거주하는 자
      • 3) 집단생활로 인한 인플루엔자 유행 방지를 위해 접종이 권장되는 대상자
      • 생후 60개월~18세 소아 청소년
      • 「조류인플루엔자 대응정책」
      • 조류인플루엔자 대응 기관 종사자
      • 닭·오리·돼지농장 및 관련업계 종사자만성폐질환자, 만성심장질환자
  • 예방접종
    • 생후 6개월~만 9세 미만 어린이: 1 또는 2회 접종
    • 만9세 이상~성인: 1회 접종
  • 예방적 화학요법
    • 대상
      • 항바이러스제의 노출 전 예방적 사용은 중증의 합병증이 우려되는 사람(장기 이식병동 입원 환자, 심각한 면역 저하 환자, 신생아실 입원 중인 신생아 등)에서 백신 사용이 어렵거나 백신 효과를 기대할 수 없는 경우에 한하여 제한적으로 시행함
      • 항바이러스제의 노출 후 예방적 사용은 고위험군 노출자에 국한하여 사용함
    • 방법: 노출 전 예방적 항바이러스제는 유행기간 동안 복용, 노출 후 예방적 항바이러스제는 10일간 투여

임신부 인플루엔자백신 접종 후 안전성

  • 전세계적으로 수백만의 임신부들이 여러 해 동안 안전하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이 이루어짐
  • 국외에서 시행된 임신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후 안전성에 대한 연구 결과 유산이나 조산, 저체중 출생 등 출산 관련 합병증과는 관련성이 매우 낮았음
  • WHO를 비롯한 국내외 국가들은 인플루엔자 유행시기에 임신주수와 상관없이 예방접종을 권장하고 있음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