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용자별 맞춤메뉴

자주찾는 메뉴

추가하기
닫기

알림·자료

contents area

detail content area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국내 발생 현황(1월 27일, 4번째 환자)
  • 작성일2020-01-27
  • 최종수정일2020-07-09
  • 담당부서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
  • 연락처043-719-9064
  • 151,666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국내 발생 현황(4번째 환자)


- 중국 우한시로부터 입국한 네 번째 확진환자 확인 -


□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1월 27일 오전 국내 네 번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 해당 환자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 방문하였다가 1월 20일 귀국하였고 1월 21일 감기 증세로 국내 의료기관에  내원하여 진료 받았다고 한다.
 
- 1월 25일 고열(38℃)과 근육통이 발생하여 의료기관에 재내원,  보건소 신고 후 능동감시를 실시하던 중,


  - 1월 26일 근육통 악화 등으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통해 폐렴 진단을 받고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


  - 같은 날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분당 서울대병원) 으로 격리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실시하였고, 


  - 1월 27일 오전 검사 결과 국내 네 번째 감염 환자로 확진되었다.


 ○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환자의 이동 동선 등을 따라 심층 역학조사가 진행중이므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데로 추가 결과를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 한편, 세 번째 확진자의 접촉자 및 이동경로 등도 파악하였다.


 ○ 접촉자는 현재까지 74명이 확인되었고, 이 중 호텔 종사자 중 1명이 유증상자로 확인되어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으로 격리조치 되었으나 검사결과 음성으로 확인되어 격리해제 되었으며, 나머지 접촉자는 증상이 없어 자가격리(가족, 동행한 지인 등 14명) 및 능동감시를 실시중이다.


 ○ 환자는 증상 발현 후 의료기관 방문, 호텔 체류 등이 확인되었고,  장시간 체류한 시설인 의료기관과 호텔은 모두 환경소독을 완료하였으며, 식당 등은 설 연휴기간으로 휴업

한 곳이 많아 순차적으로 방역 조치가 진행중이다. (붙임2 참조)


□  국내 확진자는 금일 추가 확인된 환자를 포함하여 현재 4명이다.


 ○ 현재까지 확진자를 제외한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57명이며 검사중인 1명 외 56명은 검사 음성으로 격리해제* 되었다.


  * 세 번째 환자의 접촉자 중 유증상자였던 1인도 포함


□ 질병관리본부는 최근 입국 후 증상 발생되는 사례들은 관할 보건소나 1339 신고를 거쳐 선별진료소가 있는 의료기관에서 진료 후 격리조치 되고 있다고 밝히고, 


 ○ 중국 우한시 등 후베이성 방문 이후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대외 활동을 최소화하고 보건소나 1339 신고를 거쳐 의료기관을 방문해 줄 것을 거듭 당부하였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국민 행동수칙 >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마스크 착용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후베이성 등 중국 방문 후 의심증상 발생 시 관할보건소 또는 1339 문의

중국 여행력을 의료진에게 알려주기



 ○ 또한, 의료기관에게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의료기관 행동수칙” 준수를 재차 당부했다.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의료기관 행동수칙 >

 

호흡기 질환자 진료시 마스크 등 보호구 착용

의심되는 호흡기 질환자 내원 시 선별진료 철저 (여행력 문진 및 DUR 활용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이 의심될 경우 관할 보건소로 신고



이 보도자료는 관련 발생 상황에 대한 정보를 신속 투명하게 공개하기 위한 것으로, 추가적인 역학조사 결과 등에 따라 수정 및 보완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붙임> 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발생 현황
           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
           3. ‘여행력 알리기’ 의료기관 안내 포스터
           4. 감염병 예방수칙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