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사용자별 맞춤메뉴

자주찾는 메뉴

추가하기
닫기

알림·자료

contents area

detail content area

[농림축산식품부 보도해명자료 공유] 아프리카돼지열병 관련, 인간에 치명적인 변이는 없음을 밝힘
  • 작성일2019-09-26
  • 최종수정일2019-09-26
  • 담당부서신종감염병대응과
  • 연락처043-719-9120
  • 1,699

○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에서 인간 건강을 위협할만한 변이가 발생했다는 보고가 없으며, 여러 동물방역기구는 인간이 해당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는다고 밝히고 있음을 다음과 같이 해명합니다.


* 주요 언론 보도내용

□ ’13년 러시아 관리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의 다음번 돌연변이 때 바이러스가 사람에게 위험하게 바뀔 수 있다“고 경고


* 동 보도내용에 대한 농림축산식품부‧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입장


□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국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African Swine Fever)이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이 밝힙니다. 
 
 ○ 국내에서 처음으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돼지에게만 감염되는 바이러스*로 사람은 감염되지 않습니다.
     *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는 돼지의 세포에만 부착하여 증식할 수 있음
 
 ○ 동물방역 전문기구인 국제수역사무국(World Organisation for Animal Health, OIE) 등에서 ”돼지만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에 감염되며, 사람은 감염되지 않는다.“(2018년 10월)고 밝히고 있습니다.
 
 ○ 아울러,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처음 확인된 1920년대부터 현재까지 약 100년간 특이적인 변이가 발생했다는 보고는 없습니다.
 
□ 농림축산식품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와 협력 체계를 유지하고 정보공유 등을 통해 국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한 홍보자료 제공 등의 노력을 지속할 예정입니다.



<붙임> 1. ASF의 인체 위험성 관련 국제기구 설명문
           2. 아프리카돼지열병 인체감염 관련 홍보물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