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evere Fever with Thrombocytopenia Syndrome, SFTS)

개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evere Fever with Thrombocytopenia Syndrome, SFTS)은 SFTS 바이러스에 의한 중증열성 바이러스성 질환

  • SFTS 바이러스에 감염된 매개진드기(참진드기)에 물려 발생

원인

‘09년 3월~7월 중순, 중국 중부 및 동북부지역(Jiangsu, Anhui, Hubei, Henan, Shandong, Liaoning)에서 고열, 소화기증상, 혈소판 감소, 백혈구 감소, 다발성 장기부전을 특징으로 하는 원인 불명 질환 집단 발생이후 2년간의 역학조사를 거쳐 2011년 이에 대한 원인바이러스 (SFTS virus)를 규명

SFTS 바이러스는 L929, Vero E6, Vero, DH82 등 여러 가지 세포주에서 증식 가능함

증상

특징적으로 고열(38∼40℃)이 3~10일 지속되며, 혈소판감소 및 백혈구 감소와 구역, 구토, 설사 등 소화기 증상을 나타남

증상발생 5일 후 림프절이 종대되어 1~2주 지속되기도 하며, 다발성장기부전이나 신경학적 증산, 혼수 등 중증사례 발생

진단

검체(혈액)에서 바이러스 분리

검체(혈액)에서 특이 유전자 검출

회복기 혈청의 항체가가 급성기에 비하여 4배 이상 증가

치료

증상에 따른 내과적 치료 시행

예방

예방접종

  • 백신 : 상용화된 백신 없음

예방수칙

  • 진드기 노출 회피 및 증상 발생 시 즉시 치료
  • 야외활동 전
    - 적정 야외활동복(긴 소매·긴 바지, 모자, 목수건, 토시, 장갑, 양말, 발을 덮는 신발) 구비 및 야외활동 시 항상 착용
    - 진드기 기피제 보조 사용
  • 야외활동 후
    - 야외활동복 일체 세탁하기 : 귀가 즉시 평상복과 분리 세탁
    - 목욕 : 귀가 즉시, 입욕을 추천하나 샤워도 가능
    - 머리카락, 귀 주변, 팔 아래, 허리, 무릎 뒤, 다리 사이 등에 진드기가 붙어 있지 않은지 꼼꼼히 확인하기
    - 적기치료 : 야외활동 수행 후 임상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의료기관 방문 치료

환자관리

  • 바이러스성출혈열이 의심되는 환자의 혈액, 체액, 분비물, 배설물 등에 손상된 피부나 피부점막이 노출된 사람(의료종사자 포함)은 즉시 비누와 물로 오염된 피부를 씻고 결막에 노출된 경우 충분한 물이나 눈 세정액으로 세척
  • 노출된 사람은 노출 후 21일 동안 하루 2회씩 발열 감시를 포함한 추적관찰 시행

감염관리

  • SFTS 환자에 대한 시술, 장례절차, CPR 시 비말전파에 준해서 개인 보호장비(고글, 마스크, 글로브) 착용, 모든 장비와 의류는 처치 후 반드시 세탁 및 소독 실시
  • 환자 진료에 사용된 기구(내시경 등)는 교체나 소독 필수
  • 의료종사자, 환경관리자, 검사실 직원 모두 표준주의지침과 비말 및 접촉 주의지침을 준수
  • 모든 의료종사자(임상가, 비임상가 모두 포함)는 모든 환자를 진료 할 때에 항상 표준주의지침을 준수

신고

신고범위 : 환자, 의사환자

신고시기 : 지체없이 신고

신고를 위한 진단기준

  • 환자 :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에 부합되는 임상증상을 나타내면서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에 따라 감염병병원체 감염이 확인된 사람
  • 의사환자 : 임상증상 및 역학적 연관성을 감안하여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이 의심되나 진단을 위한 검사기준에 부합하는 검사결과가 없는 사람

FAQ

Q1.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어떤 질병입니까?

  • SFTS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발생하며 발열, 소화기 증상과 함께 백혈구·혈소판 감소 소견을 보이고, 일부 사례에서는 중증으로 진행되어 사망에 이르기도 합니다.

Q2. 진드기에 물리면 무조건 감염되나요?

  • 진드기에 물린다고 해서 모두 감염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현재 국내에 서식하는 참진드기 중 극히 일부만 SFTS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물린다고 해도 전부 SFTS에 걸리지 않습니다. 그러나 진드기에 물린 뒤 6~14일(잠복기) 이내에 고열과 함께 구토, 설사 같은 소화기 증상이 동반된다면 가까운 의료기관에 방문하셔서 진료를 받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Q3.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어떻게 예방해야 할까요?

  •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진드기의 활동이 왕성한 4월에서 11월 사이에 특히 주의하여야 합니다. 풀숲이나 덤불 등 진드기가 많이 서식하는 장소에 들어갈 경우에는 긴 소매, 긴 바지, 모자, 목수건, 토시, 장갑, 양말, 다리를 완전히 덮는 신발을 착용하여 피부 노출을 차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야외활동 후 귀가 시 즉시 목욕이나 샤워를 하고, 진드기에 물리지 않았는지 꼭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야외활동 시 기피제를 사용하는 경우 일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기타

국외현황

  • (중국) ‘11년 중국에서 SFTS 바이러스(SFTS virus, Bunyaviridae family) 확인
    - ‘10~13 4년간 총 1,768건 확인, 145명 사망(치명률 8.2%)
    - 하남성, 산둥성, 후베이성 순으로 다수 환자 발생 확인
    - 사망자는 대부분 50대 이상
  • (일본) ‘13~17년까지 총 311명 감염사례 확인
    - ‘13년 1월 최초 사례 1건 확인 후, 과거 사례조사로 ‘05~12년 사이 8건 추가 확인
    - ‘13년 4월 이후 환자감시를 통해 ’13년 40명, ’14년 61명, '15년 60명, '16년 60명 '17년 90명('17년 잠정통계) 확인
  • 중국, 일본 이외에도 네팔 카두만두 지역에서 SFTS가 의심되는 환자가 있었으나 실험실 확진은 되지 않음

국내현황

  • 연도별 환자발생
    ‘13년 36건(17명 사망), ’14년 55건(16명 사망), ‘15년 79건(21명 사망), ‘16년 165건(19명 사망), ‘17년 270건(54명 사망)이 보고됨
  • 지역별 환자발생
    국내 전역에서 보고됨
  • 월별 발생현황
    주 발생 시기는 4~11월이었고, 12월에서 3월까지는 환자발생이 거의 없음